오버워치 리그 Third Kit 신상품을 기쁜 마음으로 발표합니다. 이번 신상품은 디파이언트, 이터널, 엑셀시어, 퓨얼, 퓨전, 글래디에이터즈, 저스티스, 메이헴, 아웃로즈, 레인, 쇼크, 스파크, 스핏파이어, 업라이징, 발리언트 15개 팀의 새 팀 디자인 저지입니다. 신상품은 shop.overwatchleague.comfanatics.com에서 구매할 수 있습니다. 선수들은 1주차 내내 이 특별 저지를 입고 나올 것이며, 2019 정규 시즌이 끝나기까지 총 3번 더 입을 수 있습니다.

계속 읽으며 15벌의 저지를 모두 보고 어디서 디자인 아이디어를 얻었는지 살펴보세요.

애틀랜타 레인

레인의 복숭아 저지는 고전적인 복숭아색과 흰색을 바탕으로 힘, 회복, 애틀랜타와 팀 간의 유대를 상징하는 재에서 태어나는 거대한 불사조를 특징으로 잡고 있습니다. 저지의 심장 부위에는 레인의 아틀란타 사랑과 흠모, 그리고 리그와 커뮤니티에서 솔선수범을 보이고자 하는 의지를 상징하는 조지아 복숭아가 있습니다.

모델: “Babybay” Andrej Francisty

보스턴 업라이징

업라이징의 세 번째 저지는 축구와 풋볼 유니폼의 요소를 융합한 독특한 e스포츠 유니폼입니다. 파랑, 노랑, 흰색의 수직선은 팀의 '보스턴 업!'을 전형적으로 보여줍니다. 화려한 그라데이션 효과는 업라이징이 깊이있는 보스턴 스포츠의 전통에 자리잡았음을 의미합니다. 저지에서 가장 대담한 부분은 바로 업라이징의 방패 로고로, 팀의 필적할 수 없는 기량을 나타냅니다.

모델: “Fusions” Cameron Bosworth

댈러스 퓨얼

회색 톤을 띈 퓨얼의 대체 저지는 고전적인 검정, 하양, 회색의 대조를 보입니다. 저지의 스모키한 광택은 상대 리그 팀이 #BurnBlue로 타오를 때 무슨 일이 벌어지는지 아는 퓨얼 팬들에게 바치는 찬사입니다.

모델: “Mickie” Pongphop Rattanasangchod

플로리다 메이헴

메이헴의 바이스(Vice) 저지는 팬들이 기대하여 마지않던 의상으로, 1980년대 TV쇼 마이애미 바이스(Miami Vice)로 유명해진 플로리다를 상징하는 색채 배합에 한발 다가간 저지입니다. 전통적인 색상과 현대 베이퍼웨이브의 느낌을 멋지게 배합했으며, 대담한 네온 윤곽선은 선샤인 스테이트(Sunshine State)라고도 불리는 플로리다의 밤을 잘 드러내고 있습니다.

모델: “Sayaplayer” 하정우

항저우 스파크

스파크의 블랙아웃 저지는 검은 캔버스를 바탕으로 플레이어 이름, 번호, 로고, 스폰서 위치를 감싼 채 그대로 유지하고 있습니다. 스파크의 로고는 정면에서 저지를 봤을 때 대담하게도 대각선 방향으로 위치하며 등 뒤를 감쌉니다. 이 저지는 젊은이들의 도전과 극복을 상징합니다.

모델: “Krystal” Shilong Cai

휴스턴 아웃로즈

아웃로즈의 레트로 콜트(Retro Colt) 저지는 휴스턴 스포츠 문화를 크게 알리고자 도시의 유명한 프로 팀에게 존경을 표하는 의미를 담았습니다. 이 저지는 아웃로즈의 론 스타(Lone Star) 로고를 그 어느 때보다도 밝고 크게 드러냅니다. 녹색 색상 하나하나가 팀을 위해 하나로 뭉친 아웃로즈의 팬층을 구성하는 다양한 신념, 문화, 삶의 방식을 상징합니다.

모델: “Spree” Alexandre Vanhomwegen

런던 스핏파이어

핑크색 위장 도색 스핏파이어에서 영감을 얻은 스핏파이어의 선라이즈(Sunrise) 저지는 제2차 세계대전 조종사들에 대한 경의를 담았습니다. 이 저지는 하루 중 특정 시간에 최대한의 은폐 효과를 얻고자 할 때만 쓰였던, '보이지 않는' 스핏파이어를 바탕으로 합니다. 해가 떠오른 창공을 등진 채 구름을 가르고 앞에 선 모든 것을 쓰러뜨리고자 하는 은밀 임무의 정수를 담았습니다.

모델: "Gesture" 홍재희

LA 글래디에이터즈

글래디에이터즈의 대체 저지는 로스앤젤레스를 상징하는 두 문화, 라티노 커뮤니티와 LA의 예술과 문화에 영향을 끼친 이들의 놀라운 영향력에 대한 경의를 나타냅니다. 저명한 LA 벽화가 David Alfaro Siqueiros의 손자, 현지 아티스트 David Siqueiros가 디자인한 이 저지는 설탕 해골 장식과 멕시코의 전통적인 요소들을 융합하여 현대적인 감각으로 재해석해 글래디에이터즈 저지에 로스앤젤레스의 정신을 담아내었습니다.

모델: "Hydration" João Pedro Goes Telles

LA 발리언트

발리언트의 사우스랜드(Southland) 저지는 LA의 근성과 매력, 그리고 LA 거주민의 자긍심과 열정을 기념합니다. 고전적인 LA의 록업을 배지로 삼고 드러내는 이 저지는 도시 대대로 스포츠가 융성했던 전통을 인정하는 동시에 거대한 투구는 가장 최근에 등극한 도시 챔피언을 조명합니다. 팔에 있는 Valla 패치는 팀의 비공식 마스코트에 대한 찬성을 뜻합니다.

모델: "Custa" Scott Kennedy

뉴욕 엑셀시어

엑셀시어의 세 번째 저지는 뉴욕의 상징인 스카이라인을 도시의 상징색인 흑백에 충실하게 나타냅니다. 팀 로고와 뒤섞인 아트 데코레이션 스텐실 디자인은 힘, 하늘을 찌르는 야망, 빛나는 긍정적인 태도를 뜻합니다.

모델: "Jjonak" 방성현

파리 이터널

고전적인 회색과 검은색의 조화를 보이는 이터널의 블랙아웃(Blackout) 저지는 파리의 야경에 담긴 매력을 반영합니다. 팝적인 느낌을 주기 위해 크기가 커진 프랑스 수탉 아이콘은 자긍심과 팀의 개성을 강조합니다. 앞과 뒤에 추가된 거대하고 굵은 숫자는 선수의 정체성을 조명하는 동시에 고전적인 스포츠의 느낌을 더욱 잘 투영합니다.

모델: “Kruise” Harrison Pond

필라델피아 퓨전

고전적인 블랙 엔 화이트 패턴이 눈에 띄는 퓨전의 세 번째 저지는 오버워치 리그 내에서 필라델피아다운 외견을 보이고자 하는 목적으로 디자인되었습니다. 깔끔하고 정련된 외양이 강조되는 와중 저지 뒷면에는 육각형 모양이 새겨져 있으며, 팀의 선수 이름과 번호를 하나하나 조명합니다.

모델: “Neptuno” Albert González Molinillo

샌프란시스코 쇼크

NRG 베이 에이리어 카모(NRG Bay Area Camo)는 현지 프로 팀들에 대한 찬동입니다. 이 저지는 오클랜드 레이더스(Oakland Raiders)의 고전적인 실버 엔 블랙과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San Francisco Giants)의 주황색을 담고 있습니다. 이 신선한 디자인에는 반복되지 않는 카모 패턴, 샤프한 흰색의 쇼크 로고와 저지에서 튀어나오는 지진계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모델: "Sinatraa" Jay Won

토론토 디파이언트

전례 없는 토론토의 문화 다양성을 옹호하고자 디자인된 디파이언트의 세 번째 키트는 숫자 6을 도시 내에서 통용되는 여러 언어로 반복하여 쓰고 있습니다. 이 디자인은 누구보다도 독특하지만, 누구도 부정할 수 없게 연대하는 토론토의 강력한 커뮤니티의 느낌을 담았습니다.

모델: “Roky” 박주성

워싱턴 저스티스

다크 블랙 엔 그레이 색상 위주로 붉은 강조색을 선보이는 저스티스의 블랙아웃 저지는 젊고, 현대적이며 멈추지 않는 도시의 정서를 담았습니다. 워싱턴 메트로폴리탄 지역(DMV region)은 역사, 혁신, 문화를 지녔으며 강력하고 영향력이 큰 커뮤니티로, 팀이 자랑스러운 마음으로 대표하고자 하는 지역입니다. 이를 알리고자 이들은 DC의 성조기 문양을 저지의 중심으로 삼아 디자인을 한 동시에 주기를 소매에 당당히 드러냈습니다.

모델: “Gido” 문기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