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ris Puckett이 “Hydration” João Pedro Goes Telles, “BigG00se” Benjamin Isohanni와 함께 캘리포니아 버뱅크에 위치한 도자기 색칠 스튜디오, Color Me Mine로 향하는 모험을 떠납니다. BigGoose가 멋진 게를 색칠하고, Hydration은 똥 모양 이모티콘 도자기를 보라색으로 도색하며 선수들은 입장할 때 무슨 생각을 하는지, 글래디에이터즈의 입장곡 가사를 아는 사람이 존재는 하는 건지, 치포틀레 저녁 식사 관계에 관해 이야기합니다.

외출 중에 찍은 보너스 사진도 살펴보시죠.